• 최종편집 2022-11-23(수)

통합검색

검색형태 :
기간 :
직접입력 :
~

뉴스 검색결과

  • 인천공항공사, 글로벌 도심항공교통 상용화 선도한다
    지난 10일 인천 파라다이스시티에서 개최된 제2회 K-UAM Confex에서 인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이 전시장에 마련된 K-UAM One Team(공사,현대자동차,현대건설,대한항공,KT)의 전시부스를 관람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2022년 제2회 K-UAM Confex의 성공적 개최를 통해 글로벌 도심항공교통(UAM) 상용화를 선도적으로 이끌어나갈 계획이다.   도심항공교통(UAM, Urban Air Mobility)은 도심 교통의 혼잡과 환경문제를 3차원 교통체계로 해결하고자하는 차세대 모빌리티 서비스로, 공사는 여객 접근성 개선 및 미래공항 구현을 위한 UAM 공항셔틀 도입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지난해부터 인천시와 함께 K-UAM Confex를 개최하여 도시.공항.기업이 함께 UAM 상용화를 위한 정책과 기술을 논의하는 장을 마련해 왔다.   제2회 K-UAM Confex는 지난 10일에서 12일까지 3일간 인천파라다이스시티에서 개최되었으며, ‘도시와 인간, 도시와 도시를 연결한다’는 주제 아래 △UAM 글로벌 협력체계 구축 △컨퍼런스 및 전시 △인천공항 UAM 공모전 시상식 등이 진행됐다.    이번 행사에서는 인천, LA, 싱가포르, 파리, 뮌헨, 두바이 등 글로벌 허브공항 소재 거점 도시의 도시.공항.대학.연구기관 간 도심항공교통 국제협력체 구축을 위한 다양한 MOU가 체결되었다. 또한 공사는 인천시와 UAM 실증노선 및 버티포트 구축 협약을 체결하고, 인천시 내 UAM 체계 실증 및 인천 지역 도심과 섬 지역 연계를 통한 교통체계 혁신을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인천파라다이스시티 플라자 광장에 마련된 전시장에는  K-UAM One Team(공사?현대자동차?현대건설?대한항공?KT)이 공동부스를 설치하고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UAM 이착륙장 모형과 홍보영상, 현대자동차 UAM 비행 기체 모형 등 미래 UAM 체계를 체감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공사는 지난 9월부터 10월 초까지 진행된 인천공항 UAM 도입 및 운영 아이디어 대국민 공모전의 시상식을 개최하고, ‘UAM을 이용한 인천공항 이용객들의 수하물 배송서비스’를 제안하여 최우수로 선정된 1명 등 총 6명에게 상장과 상금을 수여했다.    인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이번 K-UAM Confex는 국내외 전문가들이 협력하여 UAM 산업과 기술 생태계를 그려가고 글로벌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장으로서, UAM 글로벌 산업 생태계 플랫폼 창출의 초석이 될 것”이라며 “인천공항은 그동안 쌓아온 공항 운영 노하우 및 인프라를 바탕으로 UAM 공항셔틀 서비스의 성공적인 도입 및 2025년 K-UAM 상용화를 위해 투자와 지원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 뉴스
    • 공항소식
    2022-11-15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