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28(수)

국제공항협의회, 인천공항 방역 2년 연속 인증

- 2020년 아·태지역 최초 방역인증 획득 후 3년 연속 인증 획득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URL
기사입력 : 2022.08.31 07:1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공항방역인증.jpg

 

 


인천국제공항공사는 국제공항협의회(ACI)의 ‘공항방역인증(AHA)’을 2년 연속 성공적으로 갱신했다고 밝혔다.

공항방역인증은 코로나19 전 세계적 확산에 대응해 세계 공항 방역조치를 체계화하고 우수사례를 홍보하기 위해 국제공항협의회(ACI)에서 2020년 7월 말 도입한 인증제도로 유효기간은 1년이다.

앞서 2020년 인천공항은 아시아·태평양 지역 공항 최초로 ‘공항방역인증’을 획득하였으며, 지난해 8월 방역인증 갱신에 이어 올해까지 재인증에 성공했다.

 

이로써 인천공항은 코로나가 본격적으로 확산하기 시작한 2020년부터 3년 연속 공항방역인증을 획득해 세계적인 방역수준을 인정받았으며, 인천공항 방역수준은 공항방역의 표본으로 자리 잡게 되었다.

공항인프라, 코로나 대응계획, 여객보호, 직원보호, 관계기관 협업 등 총 5개 분야 73개 세부항목으로 구성된 이번 갱신평가에서는 각 분야별 방역 조치, 대응 계획 및 체계, 관련 기술 및 시스템 등을 종합적으로 검증하였으며, 작년 대비 개선사항도 평가항목에 포함되었다.

 

이번 갱신 평가에서 인천공항은 첨단 기술을 기반으로 한 방역 인프라 개선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배달로봇 및 스마트 안내 사이니지 등 비대면 서비스 강화, 5G 기반 ‘워크스루 발열 체크 키오스크’ 도입, 소독로봇·방역로봇을 활용한 스마트 방역 체계 구축 등이 우수 사례로 평가받았다. 

 

인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인천공항은 국가 방역 최전선에서 7만 여 공항가족 및 상주기관과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이번 3년 연속 공항방역인증 획득은 이러한 노력의 산물”이라며 “앞으로도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항공수요 회복 대비 빈틈없는 방역체계를 구축해 국내외 여객 분들이 안심하고 인천공항을 이용하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공항공사는 공항 이용객들의 편의 제고를 위해 인천공항에 총 4개소의 코로나19 검사센터를 마련했다. 인천공항 코로나19 검사센터는 터미널 별로 2개소씩 운영 중에 있으며, 검사센터, 검사방법 등 자세한 내용은 인천공항 코로나19 안내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제공항협의회, 인천공항 방역 2년 연속 인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