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8(수)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URL
기사입력 : 2023.05.19 10:4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용궁사 (2).jpg
부처님의 자비가 온 세상에. 5월 27일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천년고찰 용궁사 대웅보전 앞에 화려한 연등이 걸려있다. 연등을 흔히 연꽃 등으로 알고 있는데 연은 '불탈 연(燃)' 등은 '등불 등(燈)'으로 불을 밝힌 등이라는 의미다. 불가에서는 불을 켠다는 것은 곧 깨달음을 얻는 것으로 세상을 밝히는 것을 말한다. 신록의 계절 천년의 시간을 한결같이 영종을 내려다 보고 있는 할아버지·할머니 느티나무 그늘 아래서 깨달음을 얻는 시간을 가져보면 좋을 것 같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처님 자비가 온 세상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